posted by 싸나이^^ 싸나이^^ 2019.09.04 07:29

2019.09.01 매월 첫째주 일요일은 오후에 테니스 월례회가 있어 가까운 무학산을 다녀왔습니다.


▲무학산은 최근들어서는 원거리 산행을 많이 하다보니 자주 못가는거 같습니다...그래도 올들어 3번째면 ? ㅎ

▲여느때처럼 서원곡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백운사를 지나고...

▲무학산 정상까지는 1.9Km...정상으로 오르는 가장 짧은 코스...

▲계곡엔 물이 많이 줄어들었군요...

▲짧은 나무다리를 지나고...

▲갈림길에서  정상으로 올랐다가 중봉으로 하산을 할 요량으로...

▲땅은 촉촉해서 산행하긴 좋네요...

▲헛꽃의 헌신적인 노력으로 수정이 되어 열매까지 맺은 산수국도 보이고...ㅎ

▲다시 다리 하나를 더 지나면 본격적인 산행이 시작이 된답니다.

▲위쪽의 계곡에도 물은 그다지 많지 않네요...

▲우물 위쪽을 보니 수국이 활짝 피어있더라구요...

▲산행을 하는 사람들이 드문드문 보이고...

▲요즘 계요등은 산과 들, 심지어 도심 깊숙히까지 침투를 했더라구요...

▲큰도둑놈의갈고리는 썬글라스를 열심히 만들고 있고...ㅎ

▲어여쁜 물봉선이 보이더라구요...ㅎㅎ

▲얼마나 반갑던지 조리개를 조금더 열어서도 담아보고...ㅎ

▲며느리밑씻개에 등애벌레가 날아다녀서 담았는데 촛점이...ㅠㅠ

▲자주색의 닭의장풀도 보이네요...

▲조금더 올라가면 세번째 다리가 나오고...

▲돼지풀과 며느리밑씻개가 경쟁하듯 자라고 있네요..

▲며느리밑씻개가 꽃망울을 톡~~하고 터뜨리네요.

▲아니 닭의장풀이 마치 아기사슴처럼 ? ㅎㅎ

▲이곳부터 걱정바위 전망대까지가 가장 가파른 구간이랍니다.

▲무학산을 오시는 분들은 이곳에서부터는 정신 바짝 차리고 올라가셔야 한다는...ㅎ

▲조금 오르면 너덜지대도 나오고...

▲아주 험악한 오르막이 계속 이어지네요...

▲아직까지는 여름이라 흐르는 땀은 어쩔 수 없더라구요...ㅎ

▲계속 이어지는 오르막...

▲뿌리를 다 드러내고도 살고 있는  나무들이 조금은 안쓰럽네요...

▲조금만 더 힘을 내서 올라가 봅니다...

▲걱정바위 전망대로 오르는 계단이 나오네요...

▲무학산은 걱정바위 전망대까지만 오르면 힘든건 거의 없답니다...ㅎ

▲걱정바위 전망대에서 마산시내와 무학산 학봉을 조망해 보고...날씨가 영~ ㅎ

▲전망대에서 잠시 쉬었다가 서마지기로 올라갑니다.

▲서마지기로 올라가는 길은 비교적 편안하다는...ㅎ

▲요즘 많이 보이는 개솔새...

▲앞쪽을 보니 학생 두명이 힘들어 하면서 올라가더라구요...

▲학생들을 추월해서 올라가면서 산기름나물도 담고...

▲산박하도 보이네요...

▲단풍마도 꽃을 피우고 있고...

▲질경이도 하얀 꽃을 피우네요...

▲꽃을 찍고 조금더 올라가면 서마지기로 오르는 계단이 나온답니다.

▲서마지기로 오르는 365계단...

▲계단에 날짜가 적혀 있어서 나름 재미도 있더라구요...ㅎㅎ

▲365계단은 한달음에 올라가야겠죠 ? ㅎ

▲계단을 올라와서 쉬고 있는데 학생들이 올라온...딱 보니까 물이 없는...그래서 제 물통 반을 주고...그리곤 짚신나물을 찍는데 무슨꽃이냐고 물어보더라구요...ㅎ

▲비비추...매년 이곳에서 꽃을 피우고 있었구나...ㅎㅎ

▲이젠 정상으로 오르는 365계단을 올라 볼까요~~ㅎ

▲참취가 벌써 꽃을 저렇게나 피웠다구요 ?

▲오호...일찍 핀 아이도 있고, 아직 피지 않은 아이들도 많군요...ㅎ

▲정상으로 오르는 계단은 제법 가파르답니다.

▲계단에서 아래쪽 서마지기를 조망해도 참 편하고 좋더라구요...ㅎ

▲다시 정상으로 올라가 볼까요~~ㅎ

▲정상으로 오르는 끝이 보이기 시작하네요...ㅎㅎ

▲정상엔 시념사진을 찍는 사람들도 보이고...

▲무학산 정상으로 오르는 가장 긴 코스는 중리역에서 오르는 코스랍니다. 중간에 시루바위를 다녀와도 좋구요...ㅎ

▲정상 부근엔 그늘이 없어서 그런지 꽃들이 많이 보이더라구요...싱아...

▲바람에 흔들리는 꽃을 찍기가...ㅎ

▲조리개를 수동으로 바꿔서도 담아보고...

▲마타리...

▲제 카메라는 흰색과 노란색이 잘 안나오더라구요...일못하는 사람이 연장 나무라는 격이지만...ㅎ

▲바람이 잠잠한 틈을 타서...ㅎ

▲등애벌레가 나는 모습도 담아봅니다...

▲그 옆엔 파리를 닮은 무시무시한 벌레가 앉아있네요...ㅎㅎ

▲무학산 정상의 포토라인에서 기념사진도 찍고...

▲이번엔 무거운 삼각대를 가지고 가서 아주 편안하게 기념사진을 찍을 수 있었습니다...ㅎㅎ



감사합니다.

태풍 대비 잘 하시고 행복한 하루 되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청득심 2019.09.04 09:49 신고  Addr  Edit/Del  Reply

    무학산을 마치 산보하듯 다녀오신것 같습니다. ㅎㅎ

  2. 아이리스. 2019.09.04 11:58 신고  Addr  Edit/Del  Reply

    이제 제법 날씨가 선선해져 산행하실만 하시겠어요..
    덕분에 야생상태에서 처음 보는 야생화 구경도 많이 하고 이름도 알게 되었어요
    앞으로 이름 모르는 야생화는 싸나이님에게 물어보면 될 듯싶네요..
    산행하면서 카메라 들고 다니는것도 보통일 아닐텐데
    삼각대까지 챙겨가시다니 대단하십니다..^^
    파리를 닮은 무시무시한 벌레에 빵~
    건드리면 가만안두겠어~ㅎㅎ

    • 싸나이^^ 싸나이^^ 2019.09.05 08:53 신고  Addr  Edit/Del

      네...날씨가 많이 선선해 져서 이젠 정말 산행할만 하더라구요...ㅎ
      야생화는 맨날 맨날 틀리기 일쑤라 물어보시면 같이 틀릴 수도...ㅠㅠ
      사실 험한 산을 갈때면 카메라 무게가 부담스러울때도 많더라구요.
      삼각대는 무거워서 거의 안가지고 다니는데 늘 다니는 산이라...ㅎ
      파리를 닮은 벌레...기절 했겠죠 ? ㅎㅎㅎ

      감사합니다.
      태풍조심 하시고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3. 달빛 2019.09.04 13:13  Addr  Edit/Del  Reply

    조류는 껍질에서 깨어나오는 순간 제일 먼저 접하게 되는 동물을
    자신의 어미로 인식하는 경향이 있는데 이를 '각인'이라고 한답니다.
    젊은 시절 처음으로 맛 본 '무학소주'가 각인이 돼서인지
    무학산만 나오면 무학소주가 떠올라 빙그레 웃음을 짓게 된답니다! ^^
    그곳에도 어느덧 여름이 가고 서서히 가을이 오는 느낌이 드는군요!
    어디서나 잘 자라는 우리의 풋풋한 야생화들을 보며
    무학소주의 칼칼하고 향긋한 맛을 떠올리며 재미있게 잘보고 갑니다! ^^
    궂은 날씨지만 즐거운 오후 되시기 바랍니다!

    • 싸나이^^ 싸나이^^ 2019.09.05 08:57 신고  Addr  Edit/Del

      달빛님은 무학산만 보시면 꼭~~소주 생각을 하시는군요...ㅎㅎ
      옛날 소주는 아주 독했을거 같은데요 ? ㅎ
      마산에 오시면 취기가 오르셔서 빙그레~~웃음이 나오실때까지 술을 사드리겠습니다...ㅎㅎ
      물론 어시장에서 기가막히게 맛나는 바다회까지 함께요...ㅎㅎ

      감사합니다.
      이번 태풍은 바람이 강하다고 합니다.
      대비 잘 하시고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4. 『방쌤』 2019.09.04 14:15 신고  Addr  Edit/Del  Reply

    정말 오랜만에 보는 무학산이네요.
    저는 주로 학봉을 거치는 길이나 만날고개에서 올라가는 길을 좋아하거든요.
    만날고개에서 가다보면 마산 시내를 한 눈에 담을 수 있는 조망터가 있어서 그 코스를 더 좋아합니다.^^

    • 싸나이^^ 싸나이^^ 2019.09.05 08:59 신고  Addr  Edit/Del

      무학산에서 가장 힘든 코스가 바로 학봉-중봉-정상으로 오르는 코스잖아요.
      만날고개에서 올라도 대곡산까지 제법 힘들고...
      역시 젊고 체력이 좋으시니...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5. 청계 2019.09.04 15:50  Addr  Edit/Del  Reply

    무학산을 다녀오셨네요.
    일년에 게절별로 다 오르시는 것 같습니다.
    늦여름의 무학산 꽃을 편안히 보고 갑니다.
    가을장마로 비가 많이 내린다고 합니다.
    비 피해가 없기를 바랍니다.

    • 싸나이^^ 싸나이^^ 2019.09.05 09:02 신고  Addr  Edit/Del

      매월 첫째주는 오후에 일이 있어 가까운 산을 찾곤 합니다.
      한 계절에 2번 이상은 올라야 하는데 최근엔 조금 뜸~했습니다...ㅎ

      감사합니다.
      태풍조심하세요~~^^

  6. kangdante 2019.09.05 07:20 신고  Addr  Edit/Del  Reply

    야생화를 즐기며 오르는 무학산 산행길이라
    한결 즐겁고 가뿐했을 것 같아요
    오늘도 활기찬 하루되세요.. ^^

    • 싸나이^^ 싸나이^^ 2019.09.05 09:03 신고  Addr  Edit/Del

      가을꽃들이 산행로에 피고있어 꽃들과 눈맞춤하며 행복한 마음으로 산행을 할 수 있었습니다.

      감사합니다.
      태풍대비 잘 하시고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7. 미소 2019.09.06 10:54  Addr  Edit/Del  Reply

    산사랑이 대단하신 싸나이님
    테니스 월례회가 있는데 가까운 무학산을 오르셨는데
    해발 761.4 m이며 높은 산인데 등산로도 험하고
    그런데 야생화가 아주 많이 자라고 있군요 그 덕에 싸나이님은
    야생화랑 데이트하느라 정신이 없으시고... 부럽다 부러워요
    이곳 미소가 살고 있는 광교산은 해발 582 m인데
    야생화가 별로 없어 산행 내내 지루하고 힘만 드는데...
    곱게 핀 야생화를 보면서 싸나이님 뒤를 따라가 봅니다.

    • 싸나이^^ 싸나이^^ 2019.09.06 14:36 신고  Addr  Edit/Del

      테니스 월례회가 오후에 있어 편하게 TV만 보기엔 좀 그렇더라구요...ㅎ
      무학산은 산림청이 선정한 100대 명산이라 그리 호락호락하진 않을걸요 ? ㅎㅎ
      저야 뭐 워낙 자주 오르곤 해서 동네 뒷산쯤으로밖에 생각이 안들지만요...ㅎ
      산도 높지만 따뜻한 남쪽이라 갖가지 야생화들이 더 많이 있는듯 합니다.
      꽃들이 없을땐 정말 지루하죠...그 마음 충분히 이해가 갑니다...ㅎㅎ

      감사합니다~~^^

  8. 햇살 가득한 날 2019.09.06 22:00  Addr  Edit/Del  Reply

    역시나 부지런하신...
    월례회는 늦지않게 잘 도착 하셨겠죠?
    햇살인 일년에 세번간 산이 있나? 생각해보니...
    없네요. ㅎ

    • 싸나이^^ 싸나이^^ 2019.09.07 08:23 신고  Addr  Edit/Del

      휴일날이라고 늦게까지 자지 않고 평소처럼 일어나면 얼마던지 가능한 일이잖아요...ㅎ
      월례회는 당근 널~널~~하게 참석을 했쥬~~ㅎㅎ
      무학산과 적석산은 매년 5번 이상 오르는데요 ?? ㅎㅎ

      감사합니다~~^^

  9. 솔향내음 2019.09.07 07:44 신고  Addr  Edit/Del  Reply

    서원곡으로 오르셨네요..
    약간 오르막이 있긴 하지만 그 길이 좋은것 같더라구요
    힘들었던 만큼 조망도 멋지고요
    이제 가을꽃이 얼굴내미는걸 보니
    산객들을 부르는것 같습니다..
    어디든 떠나야되는데
    오늘 제주에 있을텐데 링링땜에 취소햇어요
    싸이님도 오늘 산행은 하루 쉬어야겠어요~~

    • 싸나이^^ 싸나이^^ 2019.09.07 08:26 신고  Addr  Edit/Del

      시간이 넉넉하지 않을때는 서원곡이 딱이더라구요...ㅎ
      가장 짧은 거리니까 당근 가파른건 참아야...ㅎㅎ
      이번주말부터는 가을의 전령사들이 하나 둘씩 빼꼼~~히 고개를 내밀지 않을까요 ? ㅎㅎㅎ
      아...태풍때문에 제주도를 못가셨군요...으~~ㅎㅎ
      저는 태풍이 와도 산행을 하는건 잘 아시죠 ? ㅋㅋ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