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싸나이^^ 싸나이^^ 2019.09.02 07:29

2019.08.24 집에서 가까운 마산의 적석산을 다녀오며...


▲적석산의 암릉과 파란 하늘이 넘 아름답게 보입니다.

▲제가 늘 차를 마시거나 점심을 먹곤 하는 암릉도 보이고...

▲저곳은 작은 적석산인데 올라보면 바위가 멋지답니다.

▲아주 좁은 석굴을 통과하고...바위가 아주 미끄럽답니다...

▲조금전 통과했던 석굴...

▲멋진 소나무와 파란 하늘도 올려다 보고...

▲암릉에 올라 준비해간 과을을 먹으면서 사색에 잠기기도 하고...ㅎ

▲바위틈에 개솔새가 꽃을 피우고 있더라구요...

▲한껏 멋을 부리고 자라는 소나무도 있고...ㅎ

▲개솔새 꽃을 접사로 시도해 보았습니다.

▲끝에 달린 까만색이 수술이겠죠 ? ㅎ

▲볏과라고 하더니 설마 쌀이 열리는건 아니겠죠 ? ㅎㅎ

▲이번엔 멋진 암릉까지만 갔다가 되돌아 갔습니다.

▲다시 현수교를 건너고...

▲현수교 한가운데에서 일암저수지쪽도 조망해 보고...


▲이번엔 바위 난간쪽으로 가서 현수교를 담아보았습니다.

▲거의 직벽수준인 바위를 이젠 올라서 가야겠죠 ? ㅎ

▲적석산 정상~~다음에 또 만나~~ㅎㅎ

▲적석산의 바위는 미끄럽지 않아 걷기가 편안하더라구요...

▲무릇을 위에서 담아보았더니 조금 색다르죠 ? ㅎ

▲늘 이 바위에 새겨진 무늬를 볼때면 벽화같다는 생각이...ㅎㅎ

▲적석산 정상을 내려서 갑니다.

▲계단이 제법 가파르죠 ? 

▲늘 한바퀴를 돌아서 내려가는데 배코스로의 하산은 처음입니다...ㅎ

▲내려가는건 올라올때에 비하면 거의 절반정도 시간이면 되겠죠 ? ㅎ

▲지나가면서 일엽초도 담아주고...

▲가파른 내리막길이 제법 미끄럽더라구요...

▲짙을대로 짙어진 나뭇입도 담고...

▲심폐소생술이 적힌곳도 지나고...

▲지그재그로 내려가는 편안한 길...

▲그렇게 20여분만 내려오면 수정사 갈림길이 나온답니다..

▲사위질빵의 꽃봉오리를 볼록 볼록~~하게 키우고 있네요...ㅎㅎ



감사합니다.

9월의 첫주도 행복하게 보내세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달빛 2019.09.02 15:26  Addr  Edit/Del  Reply

    그리 높진않지만 아기자기한 산세는 물론
    아찔한 출렁다리까지 있어서 산행하는 재미는
    꽤 좋을 것 같은 산이 적석산 아닌가 싶습니다!
    그동안 여러 번 소개를 해주셔서 나름 눈에 익은데
    그래도 다른 피사체와 다른 시선으로 담아오신 사진들이라
    다시 한 번 흥미롭게 보게 되네요! 수고 많으셨습니다!
    9월에도 내내 건강하시고, 명산으로 산행 많이 다녀오시기를 기원하겠습니다! ^^

    • 싸나이^^ 싸나이^^ 2019.09.03 08:45 신고  Addr  Edit/Del

      적석산은 달빛님 말씀대로 산세와 출렁다리, 그리고 멋진 암릉이 많아서 자주 찾곤 합니다.
      최근엔 년간 5번 이상은 다녀오곤 하는데 무학산이 질투를 할까봐 엊그제 후딱...ㅎ

      감사합니다.
      가을비가 장맛비처럼 내리고 있습니다.
      감기조심하시고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2. 청계 2019.09.02 15:41  Addr  Edit/Del  Reply

    적석산의 구름다리가 멋집니다.
    몇 해 전에 한번 건너본 기억이 납니다만
    너른 바위에서 쉬었던 일도 기억이 나고요.
    그런데 그게 언제적 일인지가 가물거립니다.
    적석산 산행기를 잘 보고 갑니다.

    • 싸나이^^ 싸나이^^ 2019.09.03 08:48 신고  Addr  Edit/Del

      적석산의 명물은 뭐니뭐니해도 구름다리잖아요...ㅎㅎ
      산행거리가 짧고 낮은 산인데도 갖출건 다 갖춘 산이잖아요...ㅎ
      청계님 기억이 더 사라지시기 전에 한번 다녀오시는게...ㅎㅎ

      감사합니다.
      감기조심하시고 오늘도 행복하게 보내세요~~^^

  3. 『방쌤』 2019.09.02 21:16 신고  Addr  Edit/Del  Reply

    넓은 적석산 정상터는 언제 봐도 매력적이네요.^^
    오르막이 좀 까고막,,이라,,ㅎㅎ 오르내리는 길이 쉽지는 않았습니다.
    구름다리도 여전히 잘 있네요.ㅎ

    • 싸나이^^ 싸나이^^ 2019.09.03 08:51 신고  Addr  Edit/Del

      네...적석산 정상은 정말 넓고 좋지요...ㅎ
      오호..까끄막이라는 단어를 아시는건 통영출신 ? ㅎㅎ
      거리는 짧지만 가파르기가 좀 심하긴 하죠 ?
      구름다리...여전히 멋지게 잘 있더라구요...ㅎ
      다음에 가시면 구름다리 지나서 멋진 암릉 위에서 차한잔을 마셔도 좋더라구요...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4. 두가 2019.09.02 22:06 신고  Addr  Edit/Del  Reply

    가벼운 산행지로 정말 좋은 산이 아닐까 합니다.
    저는 성구사에서 올라 국수봉 거쳐 정상으로 한바퀴 도는 산행으로 딱 한번 다녀 왔는데 가을에 한번 더 들려볼 계획입니다.
    대구에서는 그리 멀지 않아 찾기가 좋구요.
    초봄에 들렸는데 산신제 하시는 분들이 엄청나더군요.
    아마도 산신제 마치고 산행하고 뒷풀이까지 알차게 보낼 수 있는 곳이라 그러한가 봅니다.
    다시 새로운 가을,
    늘 멋진 산행 많이 하시고 건강 하시길 빕니다.^^

    • 싸나이^^ 싸나이^^ 2019.09.03 08:56 신고  Addr  Edit/Del

      저도 지난 겨울에 하얀 눈이 내린날 두가님이 다녀오신 코스로 갔었는데 멋지더라구요.
      정상과 구름다리를 지나 촛대봉까지 다녀오시면 완전 한바퀴를 도는샘인데 촛대봉이 좀 빡십니다...ㅎ
      네...봄엔 시산제를 지내는 사람들이 아주 많아요.
      다음에 가시면 워낙 체력이 좋으시지 작은적석산도 오르시고 촛대봉까지 다녀오시면 더 좋으실듯...ㅎ

      감사합니다.
      늘 안전산행 하시고 행복한 나날 되세요~~^^

  5. 아이리스. 2019.09.03 01:19 신고  Addr  Edit/Del  Reply

    싸나이님이 놀던 구역이군요..ㅎㅎ
    제 눈에는 그냥 풀인데 개솔새라는 이름이 있었네요...^^
    현수교 밑은 절벽인가요..? 보기만 해도 후덜덜~
    보기에 가파르고 험준해 보이지만 풍경은 정말 아름다워요~
    싸나이님도 9월 한달 편안하게 엮어가세요~^^

    • 싸나이^^ 싸나이^^ 2019.09.03 08:59 신고  Addr  Edit/Del

      네...제가 시간이 어중간할때면 다니는 산입니다.
      개솔새...볏과라고 하는데 정말 벼가 열리는지 궁금하시죠 ?
      근데 벼는 안열려요~~ ㅎㅎㅎ
      현수교는 아주 깊은 협곡을 연결하는 다리인데 한가운데 서면 정말 후덜덜 하답니다.
      다리 위에서 장난을 치면 흔들거리기까지 하구요...ㅎㅎ

      감사합니다.
      오늘 하루도 행복하게 보내세요~~^^

  6. *저녁노을* 2019.09.03 04:33 신고  Addr  Edit/Del  Reply

    가파른 바위산인가 보비다.
    대단하십니다.
    건강 다지시는 모습...잘 보고갑니다.

    • 싸나이^^ 싸나이^^ 2019.09.03 09:00 신고  Addr  Edit/Del

      네...산행거리는 짧지만 아주 가파른 바위산이랍니다.
      이름까지 적석산이더라구요...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9월 되세요~~^^

  7. kangdante 2019.09.03 07:53 신고  Addr  Edit/Del  Reply

    집에서 가까운 산이라
    자주 등산할 수 있어 좋겠어요
    오늘도 활기찬 하루되세요.. ^^

    • 싸나이^^ 싸나이^^ 2019.09.03 09:01 신고  Addr  Edit/Del

      주말 오후에 잠깐 다녀올 수도 있는 산이라 자주 찾곤 합니다.
      워낙 산세가 아름답고 또 멋진 현수교와 암릉, 그리고 바다까지 볼 수 있거던요...ㅎㅎ

      감사합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8. 영도나그네 2019.09.05 14:10 신고  Addr  Edit/Del  Reply

    언제나 어중간한 시간만 되면 가까운 적석산으로
    산행을 다녀 오시는 군요,...
    계절마다 다른모습을 보여주는 적석산은 역시
    갈때마다 또다른 풍경들을 보여주고 있는것 같습니다.
    적석산의 명물 출렁다리는 언제봐도 아름다움과
    정겨움을 느끼게 하기도 하구요..
    수고 많았습니다..
    잘보고 갑니다..

    • 싸나이^^ 싸나이^^ 2019.09.05 15:09 신고  Addr  Edit/Del

      네...무학산과 적석산은 시간이 어중간할때면 번갈아 가면서 다녀오곤 합니다...ㅎ
      적석산은 운동삼아 언제 올라도 멋진 풍광을 만날 수가 있더라구요...ㅎ
      게다가 아찔한 출렁다리와 계절따라 피는 아름다운 꽃들까지 만날 수 있잖아요...ㅎㅎ

      감사합니다~~^^

  9. 미소 2019.09.06 10:29  Addr  Edit/Del  Reply

    아하 벌초하러 가기 전날 적석산 오르셨군요
    미소가 글을 제대로 못 봐서 그만...글을 볼 때 딴생각을 했나...ㅋㅋ
    적석산 이곳에 자주 등장하는데 볼 때마다 느낌이 달라요
    이번에도 멋진 조망과 현수교 까지
    덩달아 즐거움 만끽하면서 잘 보았답니다.

    • 싸나이^^ 싸나이^^ 2019.09.06 14:29 신고  Addr  Edit/Del

      다음날이 벌초를 하는 날이라 토요일 오후게 잠시 적석산을 다녀왔습니다.
      예전에 비하면 그렇게 많이 오르진 않았던거 같은데요 ? ㅎㅎ
      계절별로 아름다운 꽃도 피고 현수교와 멋진 조망이 있어 언제 올라도 좋은 산입니다.
      미소님도 가까이 계시면 한달음에 다녀오실 수 있을걸요 ? ㅎㅎ

      감사합니다~~^^